기사 메일전송
제14회 유일한상 수상자, 김우주 고려대 감염내과 교수 - 국민 보건 안전과 신종 감염병 대응에 대한 학술적·사회적·정책적 공로 인…
  • 기사등록 2023-01-11 01:53:49
  • 수정 2023-01-11 02:03:22
기사수정

제14회 유일한상 수상자 김우주 교수

유한양행(대표이사 조욱제)은 제14회 ‘유일한상’ 수상자로 김우주(金宇柱, 63세·1959년생)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를 선정했다.

유일한상 시상식은 1월 13일(금) 오후 6시 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다.

유일한상 심사위원회(위원장 한승수)는 고(故) 유일한 박사의 숭고한 애국애민의 정신을 기림과 동시에,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을 고려해 바이러스 퇴치 등을 통해 인류의 건강 증진에 기여한 분을 발굴해 시상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심사위원회는 김우주 교수가 코로나19 등 국가 위기 상황에 방역 정책 수립 및 바이러스 대응에 적극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등 국민 보건과 신종 감염병 대응에 대한 학술적·사회적·정책적 공로가 크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김우주 교수는 바이러스 감염병 분야 국내 최고의 전문가로 계절 및 대유행 인플루엔자 예방 및 관리 기반 구축 선구자로 꼽힌다. 우리나라 최초로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감시체계(KISS)를 구축해 공공 보건에 기여했으며, 신종인플루엔자 범부처사업단 단장으로 바이러스 연구환경 조성 및 연구 활성화에도 기여했다.

특히 메르스(MERS), 코로나19 등 감염병 위기 상황에 정부 자문 또는 직접 통제에 나서 국가적 위기를 극복하고 국내 감염병 치료 및 예방 관리 정책 향상에 크게 공헌한 의료인이다.

유일한상은 1995년 유일한 박사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며 그의 위대한 삶과 숭고한 정신을 기리기 위해 제정된 시상 제도다. 2년마다 사회 모든 분야에서 탁월한 업적을 성취한 인사를 추천 받아 유일한상 심사위원회에서 선정, 시상하고 있다.

유일한상의 시상 목적은 사회의 여러 분야에서 탁월한 업적을 이룩했고 앞으로 큰 활약이 기대되는 훌륭한 인사를 찾아 시상함으로써 유일한 박사의 정신을 드높이고 그 공로를 널리 알려 사회의 귀감이 되도록 하는 데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sanjaenews.com/news/view.php?idx=11423
기자프로필
  • 황사연 기자 황사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sjnsy@sanjaenews.com

    산재신문
    올바른 정보와 깊이 있는 분석으로 더 건강하고 더 안전한 세상을 만들어 갑니다.
    뉴스제보, 취재요청, 광고문의 등은 하단 고객센터를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기사 및 콘텐츠에 대한 저작권은 산재신문에 있습니다.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산재초기대응우측/모바일
오른쪽/세로배너/산재카페/커피커피
심사청구/우측/모바일
건강안전+더보기
건강안전 주요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